본문 바로가기
Travel

프랑스 안시[Annecy] #2. 우리 또 같이 산책할래요?

반응형



안녕하세요.

슈퍼루비

루비우입니다. 

 

다들 잘 지내고 계신가요?

요즘 COVID-19 때문에 

모두가 힘든 시기인 것 같아요.

건강 관리 잘하시고

여행을 못가는 이런 때

 

저와 함께 프랑스 안시 산책하세요~

 

 

자 이제 진짜 안시 산책하러 가볼게요!

안시 1편과 사진이 조금 겹칠 수도 있어요.

 

 

안시의 명소들을 소개해 주는 

안내판 같았어요. 

어디에 무엇이 있는지 

이 표지판을 확인하고 움직이는것도 

좋은 방법중 하나겠죠? 

 

저는 뭐 발길따라 다녔지만요^^

 

 

 

안시의 아침은 오후와는 다르게

한산합니다. 

구름이 하늘에 많이 껴서 

흐린 날씨네요^^;

 

그래도 상쾌하고 기분좋은 아침이었어요.

사람이 없는 안시는 또 다른 느낌이더라구요~

 

 

마트에 물을 사러 왔어요. 

그런데 아직 오픈을 안했더라구요^^

그래서 마트 주변을 둘러보다 

안내판이 보여서 또 열심히 읽어봅니다. 

저는 읽지 않아요 남편이 읽어요.

어차피 저는 남편만 따라 다닐거니까요.

 

남편이 길눈이 아주 밝아서

네비 킴 이랍니다!

 

 

햇살이 나뭇잎들 사이로 들어오는 그늘에

앉아서 사람들도 구경하고 

쉬어가봅니다. 

 

바람도 시원하고

날씨도 따뜻하고

아~ 너무 좋았어요.

 

나무가 엄청 크고 잎도 많다보니

새들이 정말 많아요.

그래서 나무아래 앉아서 쉴 때는

새 똥을 조심하셔야 해요.

 

저는 하루에 3번이나 

새 똥을 맞은날이 있답니다. 

 

 

 

정말 한적하죠? 

이런곳에서 노년을 보낸다면

정말 좋을 것 같네요.

 

그리고 프랑스인들이 

은퇴 후에 살고 싶은 도시 1위가

안시라고 하네요~

그 이유를 조금은 아실 것 같지 않으신가요? 

 

 

넓은 잔디밭에 아름다운풍경까지

안시는 뭐하나 빠지는게 없는 곳이네요~

 

 

넓은 잔디만 있는게 아니에요~!

정말 멋진 호수도 있답니다!

 

 

저 보트 타보고 싶었는데 

못타고 와서 조금 아쉽네요.

다음에 반드시 다시 또 

안시는 갈거에요.

 

다시 가면 꼭 타보고 

후기를 또 남기도록 할게요~

 

보트 위에서 바라보면 이런 뷰가 보이겠죠?

저는 다리 위에서 봐도 이런데

보트타고 보면 너무 좋을 것 같네요

 

 

점심시간이 되어가니

사람들이 슬슬 나오기 시작했어요~

아침에는 굉장히 조용하지만

오후에는 생기가 넘치는 안시입니다!

 

 

 

건물 자체가 그냥 다 성처럼 

보이네요.

아마도 지붕이 우리나라랑 달라서

더 그렇게 보이는 것 같아요.

 

동화의 나라 속에 있는 

느낌이었어요. 

백조들도 오리들도 

그냥 쉽게 볼 수 있고

너무 평화로운 안시입니다!

 

 

 

 

사람이 없는 사진을 고르다보니

사람이 없을 때는 이렇게나 사람이 없어요.

 

 

백조에게 먹이를 주고 있는 

동물을 사랑하는 저 여인!

참 따뜻해 보여서 찍었어요. 

 

집에서 나오면 저렇게 뒷편에 수로가 있고

백조와 오리가 있다니 

정말 전생에 나라라도 구해야 

안시에서 태어 날 수 있는 걸까? 라는

생각을 했답니다. 

 

 

우리나라의 오일장 같은 

안시의 재래시장입니다. 

 

매일 열리지 않고 

주말에만 열리는 것 같아요. 

안시사람들이 직접 기르고 

만든것들이 많이 보였어요. 

 

 

하몽과 소시지 뭐 이런 종류들이었는데

양도 많아서 놀랐는데

진열을 참 잘 해 놓은것도 인상적이었어요. 

 

그냥 막 쌓아둔것 같지만 

제 눈에 뭔가 영화 속 한 장면 같았네요~

 

 

여기는 치즈를 팔고 있네요? 

이 곳 지나갈때 꼬릿한 냄새가 났는데

그래도 프랑스가 치즈가 유명하니 

먹어볼까 하다가 말았네요~

 

 

야채도 신선해보이죠? 

어쩜 색들이 저리 고운건지 

제가 안시에 사는 사람이라면

정말 여기 단골 되었을 것 같네요~

 

 

여기는 정육코너에요

우리나라랑은 다르죠? 

일반 생고기는 아니고 훈제된 고기 같았어요. 

하몽 같아보이는데 맞는지 모르겠네요. 

원하는 부위를 원하는 만큼 그 자리에서 

썰어주시더라구요. 

 

 

여기는 설탕에 절여진 말린 과일을 판매하던 코너에요.

우리나라에도 이런거 많이 팔잖아요? 

하긴 달달한 말린 과일은 맛이 있으니까

입이 심심할 때 먹으면 그만이죠~!

 

 


토마토 좀 보세요! 

진짜 커요 ㅋㅋㅋ

우리나라랑은 좀 다른 모양이죠? 

약간 늙은호박 같은 모양이기도 하고

저는 줄기에 달린 토마토를 많이 사먹었는데

진짜 지~~~인짜 맛있었어요. 

 

토마토랑 치즈랑 해서 매일 먹었네요! 

최고였어요! 

 

 

여긴 파스타 종류가 팔고 있었어요. 

아~~~~ 진짜 먹고싶었어요. 

저런 종류 진짜 맛있잖아요. 

저만 그렇게 생각하는거 아니죠? 

만두같은게 만두는 아니고 

우리나라는 왜 안파는걸까요? 

아님 파는데 제가 못본 걸까요? 

마트가서 한번 찾아봐야겠네요. 

 

 

마지막으로 요기는 베이커리 코너입니다!

저는 여기서 빵을 사먹었는데 

어떤 빵을 먹었을까요? 

ㅋㅋㅋㅋ

 

정답은~!!!!

크로와상 입니다!

프랑스는 빵이 정말 최고였네요!

 

 

여기까지 저와 함께한 프랑스 안시 산책

어떠셨나요?

즐거우셨으면 좋겠네요~

 

안시가 더 궁금하시면

아래의 이전 포스팅도 한번 읽어주세요!

 

프랑스 안시[Annecy] #1. 산책 같이 가보실래요? 

 

프랑스 안시[Annecy] 산책 같이 가보실래요?

안녕하세요 슈퍼루비 루비우 입니다. 오늘은 프랑스 안시를 소개 해 드리려구요. 프랑스 안시? 처음들어보시는 분들 많으실 것 같아요. 저도 그랬거든요. 남편의 지인이 추천했다고 해서 저희가 방문하게 되었는..

information-live.tistor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