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루비우가 추천하는 맛집 어디일까요?

반응형

 

안녕하세요?

슈퍼루비 루비우 입니다. 

오늘은 제가 정말 좋아하는 맛집을 소개해

드려고 준비해 봤어요. 

 

좋아하는 맛집이 너무 많아서 

문제이긴 하지만 

그중에 정말 누가 먹어도 

맛있다 하는 곳을 골라봤어요!

 

첫 번째. 퍼밀 [연남동]

 

핫한 동네. 연남동입니다. 

연남동은 저에게는 특별한 동네에요^^

연남동 길은 눈감고도 찾아가는 루비우인데

( 연남동에 살았었거든요~ )

골목 골목 맛집이 너무 많이 생겨서 

찾느라 애먹었네요^^

 

퍼밀은 방문하게 된 계기는 

원래는 퍼밀 바로 근처 레스토랑을 가기로 했는데

웨이팅이 너무 길어서 포기하고

가게 된 곳이었어요. 

그곳은 못갔지만 퍼밀을 알게 되서 너무 좋았어요!

 

 

식전 빵이 나왔습니다.

저는 이걸 보고 뭐지? 마늘빵이야 뭐야? 

흠... 이러면서 한입 먹었는데

 

진짜 머리위에 폭죽터지는 느낌

바로 그 느낌이 들었어요. 

제가 빵을 진짜 좋아하는 빵순이인데

이건 제가 여태 먹어보지 못한 그런 빵이었어요. 

 

익숙한 맛인데

식감은 전혀다른

정말 부드럽고 

같이 방문했던 후배들도 너무 맛있다고 

극착을 했답니다. 

 

 

샐러드도 맛있어요

저는 사실 야채를 그렇게 좋아하는 편은 아니에요.

챙겨먹어야 겠다 해서 챙겨는 먹는데

너무좋아 이러면서 먹지 못하거든요.

 

그런데 퍼밀 샐러드는 입안으로 쏙쏙 들어가더라구요.

배가 고파서 일 수도 있는데

진짜 제 입맛에는 퍼펙트했답니다. 

 

 

다음 메뉴는 파스타입니다. 

해물+크림 파스타인데 

보기에도 너무 맛있어보이죠? 

저 조합이 맛이 없을 수 있나요? 

크림 파스타에 해물이라니...

이건 정말 사랑입니다. 

꼭 드셔보세요^^ 

 

 

우리의 사랑 고기가 등장했습니다. 

사실 저는 샐러드랑 파스타를 먹느라

고기를 많이 먹지는 못했는데

맛있었어요! 

 

후배들은 파스타보다 이게 더 

맛있다고 난리였어요^^

사람 입맛이 이렇게나 각각인거보면

참 신기해요? 

 

저는 매운음식을 진짜 못먹어서

빨간음식은 김치빼고는 

입에 안대는 편이에요.

 

그래서 미각이 예민한데

자극적인 단맛보다는

은은하게 본연의 재료맛이 나는 음식을 좋아합니다. 

 

 

 

 

 

두 번째. The Hand and Malt Brewiwng Company

 

여기 진짜 종로에서 근무하시는 회사원들에게

정말 핫한 곳이에요! 

꺄악 여긴 안알려드리고 싶은데

흠! 제 블로그 오시는 분들에게만

특별히 공개합니다. 

여긴 정말 맥주맛집입니다. 여러분!!!!

 

 

저는 겨울에 가보고 아직도 

못가보고 있네요. 

세상에 맛집이 왜이리 많은지

그래도 여긴 정말 꼭 추천드리고 싶은데 

그 이유는 일단 맥주가 정말 맛있습니다. 

 

핸드앤몰트는 

한잔을 만들어도 진짜를 만든다는 그런 모토가 

있는건지 이렇게 맛있는 맥주는

어디서도 못마셔봤네요.

 

직접 만든 맥주라니

여러분 꼭 가보세요.

저 슈퍼루비가 강추강추합니다. 

 

 

 

핸드앤몰트에 가시면 

이 수제비도 꼭 드세요.

1인 1수제비 하셔야해요.

저희는 맥주 안주로 주문했다가 

너무 맛있어서 수저를 내려놓기가 싫었어요.

이 수제비를 먹고 싶어서 핸드앤몰트에 

간 적도 있다면 말 다 했죠 뭐.. 

 

여긴 찾아가기가 조금 까다로운데

주소를 검색해보니 용산구로 나오네요?

이사를 간걸까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동 한강대로 38가길 19

래요.. 

종로 근처에 있는데 여긴 다시 알아봐야겠네요 ㅜ ㅜ 

이사간거면 안되는대 ㅜ ㅜ 

 

 

세 번째. 고향옥 얼큰 순대국

 

여러분 순대국 좋아하시나요?

저는 순대국 정말 좋아합니다. 

그런데 제가 저녁에 배가 너무 고파서 

신랑이랑 우연히 들어간 이 순대국집을 

사랑하게 되었답니다. 

 

바로 고향옥 얼큰 순대국 입니다. 

제가 먹은 순순대국입니다. 

매운거 못먹어서 순한 순대국 주문했어요.

 

아... 너무 맛있어요.

사랑해요 고향옥 순대국!!

이렇게 맛있는 순대국은 널리널리 알려야해요.

 

 

 

이건 남편이 주문한 얼큰 순대국입니다.

간판이 얼큰 순대국인 이유가 있겠죠?

남편이 너무 맛있다며 다음번에 오면 

또 무엇을 먹을지를 생각하는 모습에

정말 맛있나보다 생각하고 

저도 떠먹어 봤는데 

 

매콤한거 안먹는 제가 먹어도

어머 이거 진짜 맛있다!

이런 생각이 들더라구요~

 

여기 해물순두부도 파는데

저랑 신랑은 다음번에는 여기가서 

해물순두부도 먹자고 약속했어요.

 

순대국이  이 정도의 맛이면

해물 순두부는 정말 순두부의 끝판왕일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답니다. 

가격은 8.000원 입니다. 

 

체인점이 여러군데 있으니 

주변에 있는 분들은 꼭 가보세요^^

 

 

 

다섯번째. 연남동 기사식당

 

여러분 연남동 기사식당하면 유명한거 아시죠?

예전에 무한도전에 나와서 유명해진 집이에요. 

저도 그때 이후로 많이 와서 먹고는 했어요.

 

장사가 잘되서 옆에 건물로 확장하셨더라구요.

기존 건물에는 곱창?? 이런게 파는 것 같구요.

여기 가면 진짜 배터지게 먹고 나오는데

제가 너무 좋아하는 곳이에요. 

 

제육볶음 특히 저의 페이보릿입니다. 

엄청나게 특출난 그런맛은 아니지만

집밥같은 밥이 먹고 싶다하시는 분들은

여기가셔서 먹어보세요^^

 

실제로 택시기사님들도 많이 오시고

젊은커플들 친구들끼리도 많이 오더라구요^^

 

저희 맛집소개 어땠나요?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한끼를 먹어도 내 몸을 위해 건강하게 드세요^^